기본적인 세로 메뉴의 시작
집나와 거래후기
제목 장안동 4룸 신축빌라 계약후기
작성일 2017-02-27

 

 

 

[컨설팅 회원이 작성한 집나와 거래후기입니다.]

 

평소처럼 신축빌라 답사를 돌던 중 고객님의 전화를 받았습니다.

"방이 많은 집을 구할 수 있을까요?"

 

방 개수가 많은 집을 찾는 경우는 드물기에 이 고객님의 사연이 궁금했습니다.

하지만 가족이 6명이라고 한 순간 단번에 이해가 되었습니다.

 

이 분에게는 최소 방이 4개 이상인 집을 보여드려야겠다, 방이 4개가 안되더라도 최대한 넓은집으로 보여드리자.

 

이렇게 마음먹고 고객님과 약속을 잡았습니다. 

드디어 빌라투어하기로 한 약속날.. 고객님과 가까운 역에서 만났습니다.

 

만나기로 한 날이 하필 강추위로 날씨가 추운날인데, 눈까지와서 도로는 거북이걸음중이었습니다.

하~ 이대로라면 약속에 늦을텐데… 그래도 미리 양해를 구해야겠다 싶어 전화를 하려는 순간,

고객님께 전화가 왔습니다. 

 

"제가 준비하느냐 좀 늦었습니다. 이제 가면 30분쯤 늦는데 괜찮을까요?"

 

(아.. 다행이다.. ^^) 괜찮습니다. 저도 출발이 좀 늦어서 비슷하게 도착할 것 같습니다. 이따 도착하면 연락드리겠습니다.

 

하늘이 저를 도왔나봅니다. 

 

무사히 고객님을 만나서 첫번째 집으로 향했습니다.

이곳은 방3개, 화장실 2개이지만 다른 집에비해 실면적이 넓은 곳이라 가장 먼저 보여드리고 싶었던 곳입니다.

고객님도 다 마음에 들어했지만 문제는 역시 돈… 다른 곳에 비해 실면적도 넓고, 고급자재를 사용했던지라 가격이 다른 곳에 비해 쪼금 비싼것이 흠이였습니다.

 

두번째 집으로 향했습니다. 

이 집은 방이 4개, 화장실이 2개인 집입니다. 면적도 넓고, 입주일자도 딱 좋은데, 엘리베이터가 없는 5층 건물입니다.

아이들이 밖에 나가 노는걸 좋아하는데, 아무래도 5층은 부담되셨나봅니다. 

 

마지막으로 세번째 집을 보여드렸습니다.

두 번째집과 비슷한 조건에 2층집.. 고객님이 보기에도 딱이고, 제가 봤을대도 딱이였습니다.

세번째 집을 보여드리자마자 고객님이 나지막히 말씀하시더라구요.

 

"계약하고 싶습니다" 

이 한마디가 얼마나 기다렸는지 모릅니다.

흔치않은 방 4개짜리 집을 구하기 위해 힘들게 매물장을 정리해가며, 겨우겨우 리스트를 작성했는데, 

고객의 한 마디에 그동안 고생했던 것이 스쳐가면서 기분업되었습니다.

 

게다가 추운데 고생하신다면서 따뜻한 커피 한잔까지 주셨네요.

극구 사양했지만 추운날 고생했다고 주시고… 이런 고객님 만날때마다 힘이 납니다.

 

 후기 작성자가 등록한 매물
후기 작성자가 등록한 매물이 현재 없습니다.